분양가 더 끌어올린 상한제… 정부, 다시 손볼까 [뉴스+]

뉴스출처 : 세계일보 (네이버부동산뉴스)  반포 ‘원베일리’ 최고 분양가 파장3.3㎡당 5668만원… 역대 최고가 경신급등한 공시가 반영 예상못한 결과로 분양가 9억 넘으면 대출·특공 등 막혀청약수요자 “현금부자만 혜택” 반발 정부 “취지 저해 않도록 운영” 개선시사 전문가 “시장상황 고려 유연 대처 필요” 철거 공사가 한창인 서울 강동구 둔촌 주공 아파트. 연합뉴스 분양가 상한제를 적용받은 재건축 단지의 분양가가 되레 제도 […]

생애 첫 주택 구매자 대출규제 완화, 결국 말 뿐…”논의 조차 안해”

뉴스 출처 : 데일리안 (네이버부동산뉴스) 홍남기 작년 국감서 “대출한도 등 혜택 고민” 규제 완화 시사기재부 “취득세 등 이미 충분히 혜택 부여하고 있어”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25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 겸 제8차 한국판뉴딜 관계장관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데일리안 류영주 기자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생애최초 주택 구매자에겐 대출한도 혜택을 검토하겠다는 […]

[단독]방치됐던 공공분양 위장전입, 올해 첫 실태조사 벌인다

뉴스출처 : 머니투데이 (네이버부동산뉴스) [머니투데이 박미주 기자] 정부와 LH(한국토지주택공사)가 연내 모든 거주의무 적용 공공분양주택을 대상으로 위장전입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그간 일부 공공분양주택에 의무거주요건이 부과됐지만 실제로 거주하고 있는지 여부는 조사하지 않았다. 이번 조사를 시작으로 앞으로 정기적으로 거주 여부를 조사할 방침이다. 상반기 공공분양 거주의무 준수 실태조사 계획 수립, 하반기 순차적 착수 전망12일 국토교통부와 LH에 따르면 LH는 현재 공공분양주택 수분양자의 […]

코로나에 공실도 느는데…폭등 공시지가, ‘착한 임대료’ 없애나

뉴스 출처 : 이데일리 (네이버부동산뉴스) 공시가격 현실화 로드맵 따라…공시지가 10% 인상비싼 땅 몰렸지만 ‘유령상권’된 명동, 벌써 반발“착한 임대료 누가 동참하나, 정부 정책 앞뒤 안맞아”[이데일리 김미영 김나리 기자] “코로나19로 경기가 안 좋은 걸 알면서도 세금 올리겠단 건가. 세금 오르면 건물주들은 자동적으로 임대료 올린다. 그럼 그나마 버텨온 세입자들 나가고 공실 천지가 되면서 도미노처럼 무너진다.”(서울 명동 M중개업소 관계자) […]